자료실Home > 학회소식 > 기사/보도자료

view page
  제목 [기사] 서울대 심리학과-한국 임상심리학회, 퇴행성 신경질환 관련 초청특강 개최  
글쓴이 홍보및정보 글번호 41527
등록일 2018-04-16 조회수 61

서울대 심리학과-한국 임상심리학회, 퇴행성 신경질환 관련 초청특강 개최

 

서울대학교 심리학과와 한국 임상심리학회는 알츠하이머성 치매에서 혈관성 질환의 위험요인 및 치매 조기진단에 효과적인 신경심리검사 도구 개발 등을 연구하고 있는 콜롬비아 의대 신경과의 아담 브릭만(Adam Brickman) 교수를 공동 초청하여 서울대 및 제주도에서 진행되는 한국임상심리학회 봄 학술대회에서 특강을 개최한다.

   

이번 초청특강은 인구 고령화에 따라 급증하고 있는 노인질환의 예방 및 치료에 관한 연구의 중요성이 높아지는 가운데, 알츠하이머성 치매와 같은 퇴행성 신경질환의 원인 및 조기진단에 관한 최신 연구동향을 소개하기 위한 취지로 마련되었다.

  

첫 특강은 오는 13일(금)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한국임상심리학회 봄 학술대회 심포지움에서 열린다. 아담 브릭만 교수는 심포지움에서 ‘중개 신경심리학(translational neuropsychology)과 인지노화’를 주제로 발표할 예정이다.

  

아담 브릭만 교수는 기억을 담당하는 뇌 구조인 해마의 세부 영역 및 관련된 뇌 구조 연구를 통해 정상 노화와 치매를 변별하는 새로운 신경심리검사를 개발하였으며, 이러한 도구가 치매 조기진단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부분에 대하여 강의하게 된다. 이와 함께 항산화 작용과 혈액순환에 도움을 준다고 알려진 ‘카카오 플라바놀(다크 초콜렛)’을 섭취하는 것이 뇌 기능을 향상시켜 기억력 개선에 준다는 것을 밝힌 본인의 연구를 소개할 예정이다.

 

- 하  략 -

 

* 원문보기
http://edu.donga.com/?p=article&ps=view&at_no=20180411132404979584

목록